スカイプについて

無料会員登録

今日の韓国写真

익선동 한옥마을이 인사동, 홍대, 가로수길, 경리단길, 망리단길, 연남동, 북촌 한옥마을 등에 이어 최근 핫플레이스로 뜨고 있다. 

종로구에 있는 익선동 한옥마을은 2019~2020년 ‘한국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릴 정도로 관광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종로3가역 인근에 있는 익선동 한옥마을은 100년이라는 역사를 간직하고 있다. 서울시는 지난해 3월익선동을 서울 마지막 한옥마을로 지정해 기존 한옥을 최대한 보존하기로 했다. 

이탈리아 베네치아의 미로 같은 골목길을 떠올리게 하는 익선동 골목을 돌다보면 웃음이 절로 나온다. 이 골목을 돌아서면 호델을 개조해 만든 커피숍이 나오고 저 골목을 나서면 달덩이처럼 환한 조명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골목마다 어떤 느낌일지 궁금해지고 또 무언가가 기다리고 있을지 설레게 된다. 카페와 떡집, 수제맥주가게, 퓨전 레스토랑, 액세서리 가게, 옷가게 등이 오래된 기와집 아래 수줍게 들어서 있다. 

올해의 화두를 꼽으라면 단연 ‘뉴트로 열풍’일 것이다. 뉴트로는 새로움(New)과 복고(Retro)를 합친 신조어다. 복고(Retro)를 새롭게(New) 즐기는 경향을 말한다. 뉴트로 열풍은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 Work and Life Balance)을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1980~2000년 사이에 태어난 신세대)가 이끌고 있다. 

지난해부터 시행된 ‘주52시간 근무’는 워라밸과 더불어 밀레니얼 세대가 뉴트로 열풍을 이끄는데 한몫했다.  

지난해 방영된 ‘미스터 션샤인’이라는 드라마는 개화기가 시대적 배경이다. 익선동 한옥마을은 바로 그 개화기 느낌이 물씬 풍긴다. 옛것과 새것이 공존한 그곳에 가면 과거와 현재를 다 만날 수 있을 것 같다. 

익선동 한옥마을은 99칸 양반 세도가의 도도한 기와집이 아닌 양인들이 살았을법한 기와집을 개조했다. 그렇기 때문에 누구나 부담 없이 편하게 다가갈 수 있으리라. 

익선동 한옥마을 바로 옆에는 익선동 갈매기살골목이 공존한다. 골목 이름에서 느껴지듯 삼겹살 거리다. 1970년~80년대를 재현해 놓은 것 같은 곳이다. 

걸어서 불과 몇 분 안 되는 곳에 전혀 새로운 느낌의 골목이 공존한다는 것도 신선하다. 익선동 거리가 서울시가 추구하는 도시재생 모델로 꼽히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익선동 한옥마을이 인사동, 홍대, 가로수길, 경리단길, 망리단길, 연남동, 북촌 한옥마을 등에 이어 최근 핫플레이스로 뜨고 있다. 종로구에 있는 익선동 한옥마을은 2019~2020년 ‘한국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릴 정도로 관광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종로3가역 인근에 있는 익선동 한옥마을은 100년이라는 역사를 간직하고 있다. 서울시는 지난해 3월익선동을 서울 마지막 한옥마을로 지정해 기존 한옥을 최대한 보존하기로 했다. 이탈리아 베네치아의 미로 같은 골목길을 떠올리게 하는 익선동 골목을 돌다보면 웃음이 절로 나온다. 이 골목을 돌아서면 호델을 개조해 만든 커피숍이 나오고 저 골목을 나서면 달덩이처럼 환한 조명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골목마다 어떤 느낌일지 궁금해지고 또 무언가가 기다리고 있을지 설레게 된다. 카페와 떡집, 수제맥주가게, 퓨전 레스토랑, 액세서리 가게, 옷가게 등이 오래된 기와집 아래 수줍게 들어서 있다. 올해의 화두를 꼽으라면 단연 ‘뉴트로 열풍’일 것이다. 뉴트로는 새로움(New)과 복고(Retro)를 합친 신조어다. 복고(Retro)를 새롭게(New) 즐기는 경향을 말한다. 뉴트로 열풍은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 Work and Life Balance)을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1980~2000년 사이에 태어난 신세대)가 이끌고 있다. 지난해부터 시행된 ‘주52시간 근무’는 워라밸과 더불어 밀레니얼 세대가 뉴트로 열풍을 이끄는데 한몫했다. 지난해 방영된 ‘미스터 션샤인’이라는 드라마는 개화기가 시대적 배경이다. 익선동 한옥마을은 바로 그 개화기 느낌이 물씬 풍긴다. 옛것과 새것이 공존한 그곳에 가면 과거와 현재를 다 만날 수 있을 것 같다. 익선동 한옥마을은 99칸 양반 세도가의 도도한 기와집이 아닌 양인들이 살았을법한 기와집을 개조했다. 그렇기 때문에 누구나 부담 없이 편하게 다가갈 수 있으리라. 익선동 한옥마을 바로 옆에는 익선동 갈매기살골목이 공존한다. 골목 이름에서 느껴지듯 삼겹살 거리다. 1970년~80년대를 재현해 놓은 것 같은 곳이다. 걸어서 불과 몇 분 안 되는 곳에 전혀 새로운 느낌의 골목이 공존한다는 것도 신선하다. 익선동 거리가 서울시가 추구하는 도시재생 모델로 꼽히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アメブロ

ツイッター

ミクシィ

Facebook スラ韓 公式ページ

Promote Your Page Too

ご利用可能決済クレジットカード

クレジットカードカスタマーセンター

[決済に関するお問い合わせ窓口]
電話 03-5909-1484(平日10:00-19:00) Email creditsupport@alij.ne.jp
[アナザーレーンHP]
http://www.alij.ne.jp/

1月のカレンダー

日月火水木金土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1月のカレンダー

日月火水木金土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トップページ > スラ韓からのお知らせ > 北海道新聞にスラスラ韓国語が紹介されました

スラ韓からのお知らせ

タイトル 北海道新聞にスラスラ韓国語が紹介されました
公開日 2017.06.18

 

 

アンニョンハセヨ?スラ韓事務局です。

 

20161212日の北海道新聞にスラスラ韓語が紹介されました^^



 

前へ 一覧にもどる 次へ